Home  ㅁ로그인  ㅁ회원가입  ㅁ사이트맵  ㅁE-mail   

 현재위치 : HOME > 실천예절 > 가정의례   

 

 

 

Ⅰ. 가정의례(家庭儀禮)의 총설(總說)

Ⅱ. 작명례(作名禮)

 

Ⅲ. 성년례(成年禮)

Ⅳ. 혼인례(婚姻禮)

 

Ⅴ. 수연례(壽筵禮)

Ⅵ. 상장례(喪葬禮)

 

Ⅶ. 제의례(祭儀禮)

 

 

Ⅲ. 성년례(成年禮)

 

 

1. 고례(古禮)의 관례(冠禮)와 계례(?禮)

 

1) 관례와 계례의 의미

 

남자는 땋아 내렸던 머리를 올려 상투를 틀고 관을 씌운다는 뜻으로 관례라 했고, 여자는 머리를 올려 쪽을 찌고 비녀를 꽂는다는 뜻으로 계례라 했다.

그러나 참뜻은 겉모양을 바꾸는 데에 있지 않고 어른으로서의 책임과 의무를 일깨우는데〔責成人之禮〕에 있다.

 

 

2) 관례의 방법

 

① 시기(時期) : 15세부터 20세 사이에 정월달 중에서 날을 정해 행한다.

② 계빈(戒賓) : 본받을 만한 어른을 큰손님〔賓?主禮]으로 모신다.

③ 고우사당(告于祠堂) : 3일전에 조상의 위패(位牌)를 모신 사당에 아뢴다.

④ 진설(陳設) : 관례를 행할 장소를 정하고 기구를 배설(配設)한다.

⑤ 시가(始加) : 머리를 올려 상투를 틀고, 어른의 평상복을 입힌 다음 머리에 관을 씌우고, 어린 마음을 버리고 어른스러워질 것을 당부하는 축사를 한다.

⑥ 재가(再加) : 어른의 출입복을 입히고, 머리에 모자를 씌운 다음 모든 언동(言動)을 어른답게 할 것을 당부하는 축사를 한다.

⑦ 삼가(三加) : 어른의 예복을 입히고, 머리에 유건(儒巾)을 씌운 다음 어른으로서의 책무를 다할 것을 당부하는 축사를 한다.

⑧ 초례(醮禮) : 술을 내려 천지신명에게 어른으로서 서약을 하고, 술마시는 예절을 가르친다.

⑨ 관자(冠字) : 이름을 존중하는 의미에서 항시 부를 수 있는 별명(字)을 지어 준다.

⑩ 현우존장(見于尊長) : 어른으로서 웃어른에게 뵙고 인사를 올린다.

 

 

3) 계례의 방법

 

① 시기(時期) : 대개 15세 되는 해의 정월에 날을 정해 행한다.

② 계빈(戒賓) : 집안 안 어른〔婦人]중에서 예절을 잘 아는 어른을 큰손님으로 모신다.

③ 고우사당(告于祠堂) : 3일 전에 조상의 위패를 모신 사당에 아뢴다.

④ 진설(陳設) : 계례를 행할 장소를 정하고 기구를 배설한다.

⑤ 합발(合髮) : 머리를 올려 쪽을 찐다.

⑥ 가계(加?) : 비녀를 꽂고 어른의 옷을 입힌 다음 어른스러워지기를 당부하는 축사를 한다.

⑦ 초례(醮禮) : 술을 내려 천지신명에게 어른으로서 서약을 하게 하고, 술마시는 예절을 가르친다.

⑧ 계자(?字) : 이름을 존중하는 의미에서 항시 부르는 별명〔堂號〕을 지어 준다.

⑨ 현우존장(見于尊長) : 어른으로서 웃어른에게 뵙고 인사를 올린다.

 

 

4) 관례(冠禮)와 계례(?禮)로 달라지는 것

 

관례와 계례를 하면 이제 어린이가 아니고 어른이기 때문에 대접이 달라진다.

① 말씨 : 전에는 낮춤말씨 ‘해라’를 쓰던 것을 보통말씨 ‘하게’로 높여서 말한다.

② 이름 : 이름이 없거나 함부로 부르던 것을 관례와 계례때 지은 자(字)나 당호(堂號)로 부르게 된다.

③ 절 : 전에는 어른에게 절하면 어른이 앉아서 받았지만 답배를 하게 된다.

 

 

 2. 현대의 성년례(진행 시나리오)

 

1) 먼저 성년식을 거행하기 전에 관례에 대한 의미와 목적에 대하여 몇 말씀 드리겠습니다.

 

2) 오늘날의 성년식은 우리 전통예법인 四禮 즉 관?혼?상?제 중 첫 번째인 관례에 해당하는 통과의례의 하나입니다.

 

3) 세계의 여러 민족은 나름대로 자국의 전통문화를 계승하기 위한 차원에서 이와같은 성년의식을 거행하고 있습니다. 물론 그 형식과 내용은 다르지만 이러한 의식의 목적은 같은 것으로서

 

  ① 사람이 태어나 육체적으로 성숙하면, 부모의 보호를 벗어나게 되며, 이때부터는 당당한 사회의 구성원으로서 성인의 몫을 해야 되고, 또 요구 받게 됩니다.

 

  ② 즉, 육체적으로 성숙한 단계에서 일정한 의식을 통하여 그것을 확인시켜주고, 겉으로 나타나는 변화를 주어서, 어린 아이와 구별하여 주고, 언어와 행동의 규범도 달리 하도록 하며, 또한 그렇게 대접합니다.

 

  ③ 이러한 외적인 변화를 엄숙한 의식을 통하여 가하므로서 내면의 의식을 동시에 변화시킬수 있는 동기를 부여하고, 사회구성원으로서의 몫을 해내도록 재촉하는 것입니다.

 

4) 그러면 이러한 의미를 갖는 우리의 전통 성년식인 관례는 어떻게 행하여 졌는가 살펴 보겠습니다.

    우리나라는 古代로부터 성년의식이 있어 왔으며, 유교문화의 도입에서 冠禮로 定型化한 것입니다.

 

  ① 즉 남자는 20세, 여자는 15세가 되면 좋은날을 택하여 음식과 술을 장만하고, 온 마을 사람을 초대하여 덕망있는 분을 주례로 모셔서 관례를 행하여 왔습니다.

 

  ② 엄격하게 구별하면, 남자가 치르는 의식을 관례라 하고, 여자가 치르는 의식을 계례(?禮)라고 하나 통틀어 관례라고 합니다.

 

  ③ 남자는 머리에 관(건)을 씌우고, 옷은 어른의 복식을 하게 하고, 비로서 술을 마시게 하며, 부르기 쉬운 이름 즉, 字를 지어 주며, 이때부터는 말도 존대말을 써서 “하게”라고 대접합니다.

 

  ④ 여자는 머리를 올려 비녀를 꽂아 주며, 역시 복식을 달리하고 堂號를 지어 내려 줍니다.

 

5) 이러한 외형적인 변화를 주고, 여러사람이 참석한 자리에서 어른으로 인정하는 행사를 갖는 것으로서 행동과 생각의 변화를 요구하는 것입니다.

 

6) 오늘 저희가 거행하는 관례는 전통예법의 원형을 빠짐없이 적용한 것은 아닙니다. 관례의 전통이 서구문화의 도래와 외침의 영향으로 일시 단절되어 왔었습니다.

 

7) 오늘 ○○○○ ○○○ ○○ 이곳에서 관례를 갖게 된 것은 해마다, 씩씩하게 자라나는 어른을 향한, 젊은이들에게 가정과 이웃과 사회, 국가가 다 같이 참여하여 엄숙한 자리를 마련하고 이러한 전통 관례의 참된 뜻의 이해를 통하여 외적인 변화를 주고, 내적인 성숙과 정신적인 의식의 전환을 갖어 오도록 하는 하나의 획기적인 전환의 장을 마련하여야 된다고 생각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① 원래 관례와 계례는 각각 행하여 집니다. 그러나 오늘은 한자리에서 동시에 거행되기 때문에 관자의 주례와 계자의 계자빈이 나란히 계시며, 축사등은 번잡을 피하여 주례께서 행하게 됨을 이해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② 또한, 참가하신 단아래의 모든 관자와 계자는 단상의 관자와 계자와 같이 의식을 거행하는 것이니 모두 일어서서 의식이 끝날 때 까지 집례인 제가 안내 하는대로 예를 갖추어 주시기 바랍니다.

1. 그러면 지금부터 전통관례를 거행하겠습니다.

 

2. 주례, 집례, 집사, 행사자 관세를 하세요.

 

3. 관자와 계자는 부모님을 모시고 입장하시오.

 

4. 주례 선생님과 계자빈께서 입장하시겠습니다.

  ? 주례를 도울 찬자, 진행을 도울 집사, 시자는 다 같이 입장하여 주세요.

 

5. 주례선생님과 계자빈 소개 말씀을 올리겠습니다.

 

5-1. 오늘 이 관례를 주관하실 분은  ○○○으로 주례선생님은 현재 ○○○○○○○○ 계시는 ○○○입니다.

 

5-2. 그리고 계자빈께서는 ○○○으로 계시는 ○○○이십니다.

    박수로 환영하여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6. 관자와 계자의 부모님과 주례선생님(계빈)과의 상견례가 있겠습니다.

 

6-1. 관자와 계자의 부모님께서는 한번 절하여 주례와 계자빈께 예를 올리세요.

 

6-2. 주례와 계자빈께서도 한번 절하여 답례를 드리겠습니다.

 

6-3. 모두 정하여진 자리로 입시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부모퇴장, 주례 정면으로 관?계자 맞은 편으로)

 

7. 관자와 계자는 주례선생님과 계자빈께 두 번 절하여 예를 올리겠습니다.

 

7-1. 참석하신 관자와 계자 여러분도 다같이 예를 올리겠습니다.

 

7-2. 먼저 관자와 계자는 두 번 절을 하시오.

 

7-3. 오늘 성년이 되시는 여러분! 일동 배례, 바로, 배례, 바로.

 

7-4. 주례와 계자빈께서도 한 번 절하여 답례하세요.

 

8. 加冠禮를 거행하겠습니다. 가관례란 세 번 관과 옷을 다른 것으로 단장을 하기 때문에 三加禮라고도 합니다.

 

《1》 始加禮를 거행하겠습니다.

 

시가례는 첫 번째 절차로 초가례라고도 하는데, 상투를 올려 유건을 씌우고 어른의 평상복을 입혀서 첫 번째 변화를 주는 것입니다.

 

8-1. 관자와 계자는 주례와 계자빈 앞으로 나가서 자리에 앉으세요.

 

8-2. 찬자와 시자는 빗을 가지고 관자와 계자 옆으로 나가세요. 머리를 빗겨 주세요.

 

8-3. 집사는 복두를 시자는 비녀를 받들고 주례와 계자빈은 앞으로 나가세요.

 

8-4. 주례께서는 유건을 들고 첫 번째 축사를 하여 주십시오.

 

8-5. 주례께서는 유건을 씌우고 관자에게 읍하세요.

 

 

《2》재가례를 거행하겠습니다.

 

   두 번째 절차로서 어른의 출입복을 입히고, 갓을 씌우는 것입니다.

 

8-6. 찬자는 출입복과 갓을 가지고 관자의 유건과 평상복을 벗기세요.

 

8-7. 찬자는 관자에게 출입복을 입히시요.

 

8-8. 주례께서는 갓을 잡고 두 번째 축사를 하여 주십시오.

 

8-9. 주례께서는 갓을 씌워 주시고 읍하시오.

 

 

《3》 三加禮를 거행하겠습니다.

 

  세 번째 절차로서 어른의 예복을 입히고 사모와 관복을 입히는 것입니다.

 

8-10. 찬자는 예복을 가지고 가서 관자의 출입복과 갓을 벗기시오.

 

8-11. 찬자는 관자에게 예복을 입히시오.

 

8-12. 주례께서는 사모를 잡고, 세 번째 축사를 하여 주십시오.

 

      

 

8-13. 주례는 관자에게 읍하시오.

 

※ 이제 가관례를 마치고 초례의식을 거행하겠습니다.

※ 집사는 초례상을 준비하여 주십시오.

 

9. 초례(醮禮)

   1) 관자와 계자는 초례상 앞에 앉으세요.

   2) 찬자는 관자의 술잔에 술을 따라 주시고, 계자의 찻잔에도 차를  따라 주세요.

   3) 주례께서는 초례 축사를 하여 주세요.

   4) 관자와 계자는 두 번 절하고 대답하세요.

     ① 참자가 일동 배례, 바로

     ② 일동 대답하세요.

   5) 주례는 술잔을 관자에게, 계자빈은 계자에게 찻잔을 건네 주세요.

   6) 관자와 계자는 술과 차를 조금씩 세 번 나누어 마시고, 잔을 찬자에게 건네 주세요.

 

10. 주례와 계자빈 께서는 한 번 절하여 답배하세요.

 

11. 집사는 초례상을 치워 주세요.

 

12. 命字禮 순서로서 주례께서 항상 쉽게 부를 수 있고, 관자와 계자의 마음 가짐과 행동에 늘 생각하게 하는 좋은 뜻이 담긴 字를 내려 주시겠습니다.

  1) 주례께서는 字를 일어 주십시오.

  2) 관자와 계자는 두 번 절하고 대답하세요.

     ① 일동 배례, 바로

     ② 일동 대답하세요.

 

13. 成年宣言

  1) 이제 주례께서 성년선언을 하시겠습니다.

  2) 관자와 계자는 주례와 계자빈께 두 번 절하세요.

       ?일동 배례, 바로

  3) 이것으로서 관례의식을 마치고 끝으로 오늘 성년이 되신 모든 참가자들께서는 이 자리를 지켜 보시고, 축복하여 주신 내빈 여러분께 큰 인사를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4) 모든 참가자들은 내빈을 향하여 돌아서십시오.

  5) 일동 내빈께 배례, 바로,

  6) 이상으로 제 ○○회 성년례를 마치겠습니다.

     오늘 성인이 된 여러분의 앞날에 서광이 함께 하시기를 바랍니다.

 

14. 이어서 성년 축하 공연이 있겠습니다. 대단히 감사합니다.